[일당산-당산-웅덕산]<경기 양평/강원 원주>...얼떨결에 찾은 육산 

   사진이 보이지 않으면 ==> https://blog.naver.com/navwh6375/222094426196


20200919_112204.jpg

<여주,양평,원주의 경계로 각 지역의 정상석 세개인 당산 정상>


언  제 : 2020.9.19(토)  흐림

어디로 : 홈다리골 주차장-일당산-당산-웅덕산-주차장(원점 회귀)

얼마나 : 산행거리 약 7.3 km/산행시간 약 4시간 41분(식사및 휴식시간 포함)


산행기록

10:08  홈다리골 주차장 출발/좌측 들머리

10:18  임도 횡단

10:52~11:03  일당산(453.6 m) 정상/쉼터/커피 타임(11분)

11:15  경기,강원 도계능선 합류/돌무더기/수리봉 능선 갈림길/우

11:21~12:34  당산(545.6 m) 정상/삼군 경계봉(여주,양평,원주)/경기,강원도계(관모봉) 갈림길/540.3봉(삼각점봉 왕복)후 점심식사(1시간 13분)

12:57  곰지기/임도 안부/좌 여주 도전리(1.5 km),우 홈다리골(2 km)/

13:21~13:52  웅덕산(533.3 m) 정상/소달산,섬강서(성지)지맥 지능선 이탈/휴식(32분)후 우

14:06  438.2봉,진등능선 갈림길/우

14:19  342.3봉

14:40  임도횡단

14:46  전원주택 입구

14:49  홈다리골 주차장/산행종료


* 산행기에 언급되는 지맥명은 수계중심의 "대한산경표"를 따름

 

일당산-당산-웅덕산 산행 실트랙 첨부


SCREEN_20200919_210108.jpg 

<산행 지도>

근 두달여만에 절친들과 함께 산에간다.

문경의 둔덕산을 향해 출발하였지만 추석을 앞둔 주말인탓에 

벌초성묘객들 때문인지 차량정체가 심하고 설상가상으로 비까지 뿌리기 시작하고

일기예보를 확인해보니 낮에 10~19 mm의 비가 예보되어있다


휴게소에서 커피한잔하며 비가 오지않고 가까운곳으로 대체산행지를 물색해보니

예전에 섬강서(성지)지맥 걸으며 눈길을 잡아 마음속에 담아둔 당산을 선택한다


썰렁한 홈다리골 주차장에 도착하여 좌측 들머리를 시작으로 

한바퀴 원점회귀하는 코스가 일반적이고 이정표도 잘 되어있고 등로도 뚜렷하다.


다만 숲이 우거진 육산이다보니 조망처가 거의없고 

당산에서 웅덕산으로 이어지는 능선은 

급하게 고도 200을 내렸다 올리는 롤러코스트 능선이다.

마지막 내림길 임도에서 임도를 따르지말고 임도건너 희미한 숲길로 내려서는것도 팁이 되겠다.



당산 일당산 웅덕산 안내도

20200919_125803.jpg


집 뒷산 오름길에 안내도가 틀린것이 수정되지않아 중랑구청에 수정 요청했는데 지켜봐야겠다

20200918_164211.jpg

20200919_100216.jpg
홈다리골 주차장
20200919_100825.jpg

20200919_100835.jpg
물봉선 가득한 들머리
20200919_100913.jpg

20200919_101028.jpg

1600506257122.jpg
오르고
1600506262773.jpg
또 오르고
20200919_101811.jpg
임도 횡단
20200919_102200.jpg

20200919_102355.jpg
구절초
20200919_105251.jpg
일당산 도착
20200919_110302.jpg
표지기들...조진대 고문님 같은분만 있으면 법이 필요없을것 같고...맑음님은 여성 최초로 신산경표 기준 전지맥 완주하신분
20200919_110336.jpg

20200919_110450.jpg
 전형적인 육산
20200919_110545.jpg
 동쪽으로 치악산 주능선
20200919_110708.jpg
 봄철에는 좋을듯
20200919_111512.jpg
강원 경기 도계 합류...돌무지들은 인위적인듯
20200919_112204.jpg
당산 정상은 3군 경계봉이라 정상석도 세개
20200919_112248.jpg
이 정상석이 마음에 들어
20200919_112359.jpg
 좌측은 여주시 우측은 양평군 정상석
1600506241223.jpg

20200919_112534.jpg
잡목사이로 당겨본 섬강지맥의 백운산 능선
20200919_113104.jpg
친구들을 남겨놓고 잠깐 540.3봉으로
20200919_113107.jpg
강원 경기도계능선따라
20200919_113132.jpg
신경수님...국내에서 가장 많은 산줄기를 답사하신분중에 한분
20200919_113351.jpg
540.3봉 도착
20200919_113413.jpg
1976년도 재설했네,,,316
20200919_113444.jpg
국내 봉 산행의 일인자라 하는 문정남님 흔적이 있고
20200919_113511.jpg
거의 산돼지들 놀이터
20200919_113817.jpg
다시 되돌아온 정상에서 점심식사
20200919_123632.jpg

20200919_123720.jpg
섬강서지맥의 마감산정도 되나?
1600506206624.jpg
내려가고
20200919_124353.jpg
점점 높아지는 웅덕산
1600506180894.jpg
곰지기 안부
20200919_125817.jpg
하산로는 임도수준
20200919_132150.jpg
힘들게 올라선 웅덕산 정산
20200919_135404.jpg
지능선으로 갈아타고
20200919_135751.jpg
길은 나쁘지 않다
20200919_140638.jpg
직진하면 알바인데 친절하게 이정표가 안내해줘서 염려할 필요없다
20200919_141930.jpg
342.3봉
20200919_142803.jpg
오크벨리인듯
20200919_144059.jpg
임도 횡단
20200919_144606.jpg
전원주택 앞 통과
20200919_144907.jpg

원점회귀...산행을 마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