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리산 성제봉  

 

 

 

 

 1. 일     시  :  2009.  3. 14(토)

 2. 산행장소 :  경남 하동군 악양면 평사리  성제봉 

 3. 누 구  랑 :  직원들25명과

 4. 산행시간 :   5시간(점심휴식포함) 봄의  향기를 느끼고자  경남  하동군에  위치한 

                     성제봉을 찾았음  강풍주의보가 발효된 상태에서 아침부터 춘설이 세

                     찬 바람과 함께 뿌린다 춘삼월에 눈이라니 하늘을 쳐다보며 원망스럽

                     게 중얼 거려본다 차가 출발하여 화개장터를 지날때 산을 올려다보니

                     온산에  하얗게 눈꽃들이 피어있다  악양면 평사리 면사무소앞에 도착

                     하여 산행을 시작코자 하나 둥산 안내도가 없다 지나가는 분에게 초입

                     을 물어보니 안내 해준다 한참을 오르니 길이 없어진다 다시 오던길로

                     하산하여 등산로를 찾아 오르니  바로 신선봉에 도착한다 그러나 세찬

                     바람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었다는 듯이 사정없이 내리친다  성제봉쪽

                     으로 따라 오르니 성제봉이 가까이 보이나 강풍으로 인하여 진행을 포

                     기 하고 신선대로 내려와 구름다리를 건너 최참판댁으로 하산함   

5. 산행코스   :  악양면사무소앞☞농원☞강선암입구 ☞ 철쭉제단 ☞신선대 ☞구름다리

                     ☞ 봉수대 ☞신선봉 ☞최참판댁

 

농원에서 바라본 신선대와 성제봉

 

 

 

 

 산행 들머리

 

 

 

 

 

 

 

 

 

 신선대로 오르면서 바라본 성제봉

 

 

 

 

 신선대와 구름다리

 

 

 

 

 

 

 

 

 

 성제봉으로 가는능선

 

 

 

 

 

 

 

 

 

 

 

 

 

 

 

 

 

 

 

 

 

 

 

 

 

 

 

 

 구름다리

 

 

 

 

 

 

 

 

 눈이쌓여있는 천왕봉쪽 능선이 아스라이 조망되고(줌)

 

 

 

 

 

 

 

 

 

 

 

 

 

 평사리 들녁과 칠성봉(왼쪽)구재봉(오른쪽)

 

 

 

 

 신선대에서 바라본 섬진강

 

 

 

 

 신선대에서 바라본 광양 백운산(줌)

 

 

 

 

 멀리 바다건너있는산이 망운산인지 설홀산인지 

 

 

 

 

  하산길에 되돌아본 신선대

 

 

 

 

하산길에 되돌아본 신선대 와 성제봉

 

 

 

 

  통천문

 

 

 

 

 통천문에서 바라본 대하드라마 토지의 최참판댁의 셋트장

 

 

 

 

 매화가 흐드러지게 피었고

 

 

 

 

 

 

 

 

 

 진달래도 흐드러지게 피었고

 

 

 

 

 

 

 

 

 

 

 

 

 

 

 햐얀목련도 금방이라도 꽃잎을 내밀듯하고

 

 

 

 

산수유도 노랗게 자테를

 

 

 

 

 

 

 

 

 

 

 

 

 

 

 

 

 

 

 

최참판댁에서 바라본 신선대와 성제봉